본문 바로가기

뉴스 & 컬럼/모바일

갤럭시 S-노트 통합 프로젝트 시동? S21에 S펜 기능 확정

 


 


S펜을 물리적으로 탑재하는 것 까진 아닐 수는 있지만 일부 혹은 전체 펜 기능이 갤럭시 S21 시리즈에 이식되는 건 확정되었다고 합니다. 어떤 기능들이 어떤 기기에, 어느정도 수준으로 지원될지는 아직 알 수 없습니다만 소문에는 S21 울트라에만 S펜 기능이 지원될 것 같다고 하죠.


주장에 대한 근거로 S 시리즈에서 펜 사용을 위한 디지타이저 발주가 끝났고 이미 양산을 시작했다'는 내용을 소개하고 있는데요... 펜과 교신하는 아날로그 신호를 디지털로 변환해 스마트폰과 커뮤니케이션을 가능케 하는 디지타이저는 EMR 방식을 고수하고 있는 S펜 시스템에선 반드시 필요한 부품이라 이게 지금 시점에 뜬금없이 양산에 돌입했다는 이야기는 정말 S21 시리즈(울트라?)에서 펜이 지원될 것이란 의미이거나 혹은 S21 외 다른 기기가 또 준비중에 있다는 의미가 되는데 현재까지 다른 기기가 눈에 띄진 않아 거의 확정적이라고 볼 수 있겠습니다.



노트 시리즈의 아이덴티티가 S 시리즈로 이식되고, 또 폴드 시리즈로도 이식될 예정이여서 노트 자체 브랜드는 바 형태의 기존 스마트폰으로는 발매되지 않을 것이라고 소문이 팽배한데요... 기사에서도 상반기 S 시리즈, 하반기 폴드 시리즈를 밀 것이라고 분석가들 이야기를 언급하며 입장이 애매해진 노트 시리즈에 대해 그 수명이 다했다고 평가하고 있습니다.


결국 S 시리즈가 바 형태의 노트 시리즈를 흡수하고 노트 시리즈는 폴더블 형태로 진화하는 셈이 될 것 같네요. 동시에 가격도 그만큼 또 업! 할 듯 하죠? ㅜㅜ



내년 갤럭시 Z 폴드3에 처음으로 S펜이 탑재될 전망인데 그 완성도와 지원 방식에 대해선 아직 알려지지 않았습니다, 물론 펜 사용을 위해 필수인 표면의 UTG(접히는 박막유리) 층의 성능과 완성도에 대해서도 알려지지 않았구요.





스마트폰업계 관계자는 “내년 상반기의 펜 입력 모델 출시로 하반기에는 2종으로 나오던 노트 시리즈가 1종 정도만 나올 것”이라면서 “삼성전자는 내년 하반기에 노트 대신 폴더블폰을 전면에 내세우는 전략”이라고 전했다. 지난해 하반기와 올해 폴더블 스마트폰을 출시하며 시장성과 성장성을 확인한 만큼 노트 시리즈의 비중을 줄이고 폴더블폰으로 옮기려 한다는 설명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