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 & 컬럼/비즈 & 콘텐츠

유튜브 뮤직 유료화 & 프리미엄 가격 인상 예정!

 


 



광고 없이 유튜브 콘텐츠를 감상할 수 있는 구독 상품인 유튜브 프리미엄이 기존 월 7,900원에서 9,500원으로 인상될 예정이며, 유튜브 뮤직은 기존 무료로도 사용 가능했지만  앞으로 유료 사용자만 사용 가능하게 바뀌며 단독 유료 가입 상품으로 출시됩니다. 유튜브 뮤직 가격은 이전 프리미엄 사용 요금과 같은 월 7,900원이라고 합니다. 정식 런칭/전환 예정일은 다음달 9월 2일 입니다.



광고 유무로 구분되던 유튜브 뮤직이 이제 유료화되면서 멜론이나 지니같은 유료 음원 사이트 개념과 동일하게 바뀌게 되었습니다, 제대로 사이트를 활용하려면 뮤직 프리미엄 또는 유튜브 프리미엄을 가입하라...는 의미겠지요. 참고로 뮤직 프리미엄의 기능은 9월 2일까지 제공되지 않습니다.



유튜브 프리미엄에 가입하면 뮤직 프리미엄이 자동으로 사용 가능하기에 유튜브 오리지널 콘텐츠까지 사용 가능한 유튜브 프리미엄 쪽이 더 좋은 선택일 수 있습니다, 그리고 9월 이전에 가입한 이용자는 계속해서 기존 가격에 이용이 가능하다고 하니 (월 7,900원) 가급적 탈퇴하지 마시길 권장 합니다 (만약 기간 이후 탈퇴하면 새 가격인 월 9,500원에 가입해야 합니다).


모든 가격은 VAT(부가세) 별도 가격이며 포함하면 각 8,690원, 11,500원 입니다. 확실히 1만원이 넘으니 부담가는 가격대로 다가오네요;ㅁ;





이미 서비스를 출시한 국가들과 같이 유튜브 뮤직 프리미엄은 기존 구독 가격인 7900원(안드로이드 부가세 미포함 기준)으로 제공하고, 모든 동영상을 광고 없이 감상하는 '유튜브 프리미엄'은 9500원으로 인상한다. 유튜브는 지난 2018년 대다수 국가에서 유료 구독 상품의 가격을 인상했지만, 한국은 인상 대상국에서 제외했다. 또 9월 이전까지 유튜브 프리미엄을 구독하는 이용자들을 앞으로도 7900원으로 구독을 유지할 수 있게 해, 개편에 따른 기성 고객의 불만을 최소화할 방침으로 알려졌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