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 & 컬럼/모바일

LG V60, MWC 2020에서 공개 예정

 


 



LG는 올해 2월 V50 ThinQ 5G를 발표하면서 처음으로 듀얼 디스플레이를 선보였습니다, 그리고 가을 V50s ThinQ로 두번째 듀얼 디스플레이를 발표한 이래 내년 2월 경 스페인에서 열리는 MWC에서 세번째 모델을 발표할 것이라고 합니다. 출시 예정 모델은 V60 이라고 하며 이 모델도 ThinQ가 붙겠죠?


폴더블폰과는 결이 다르지만 화면을 2배 가량 넓게 활용할 수 있다는 점에선 접는 화면인 폴더블 구조나 이 듀얼 디스플레이 구조나 같다고 볼 수는 있어서.. 사용자에 따라 유용함은 다르게 다가올 듯 합니다, 개인적인 의견으론 이게 폴더블 폼팩터와 비견되는 형태는 아니나 과도기적 느낌이 있는 현 폴더블 스마트폰에 비해 활용성과 가격면에서 장점이 있다고 봅니다 (어디까지나 폴더블 형태를 두고 봤을때).


배터리와 발열 성능이 좀 더 개선되고 타 기기나 V50 이상 기기간 호환성이 보장된다면 이를 전략으로 삼아 플랫폼 확장도 노려볼 법도 한데 LG는 딱 출시 모델 전용으로만 고정시키려 하는 것 같아 개인적으론 이 점은 참 유감스럽게 느껴집니다.





LG전자는 내년 2월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열리는 모바일 월드 콩그레스(MWC) 2020에서 세번째 듀얼 스크린 적용 스마트폰 ‘V60 씽큐’를 선보인다. 듀얼 스크린은 LG전자가 V50부터 적용한 전용 액세서리로, 본체와 같은 크기의 디스플레이를 탑재한 일종의 케이스로 볼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