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문화 & 라이프/예술 & 문화

한스 짐머, 국내 내한 공연 확정!

 


 



9월 28일 토요일 오후 7시, 올림픽공원 체조경기장에서 개최 확정이네요!


이제 환갑을 넘기신 독일 출신 OST(영화 사운드트랙) 거장으로 알려진 한스 짐머. 대표작만 봐도 대중적으로도, 음악 자체로도 크게 사랑받는 분이시죠 - '라이온 킹' 부터 '캐리비안의 해적', '인셉션', '인터스텔라', '다크나이트 트릴로지', '(슈퍼맨) 맨 오브 스틸', '노예 12년', '블랙 호크 다운', '이집트 왕자', '분노의 역류', '한니발', 가장 최근의 '엑스멘: 다크 피닉스' 까지, 작품의 성공 여부와는 상관 없이 음악 자체는 정말 큰 호평을 받는 작품들이 많죠.


이번 공연은 한스 짐머에겐 사실상 두번째 무대라고 볼 수 있어요 - 2017년 (아시아에선 최초였다고 하네요!) 페스티벌 무대로 내한 공연을 펼친 적이 있다고 하는데 이번엔 더 큰 규모의 라이브 무대로 진행된다고 합니다! 공연 곡들은 OST 곡들 위주로 소개될 예정이라고 하구요.


티켓 오픈은 아직은 아니고 7월 2일 인터파크나 YES24 등지에서 오픈 예정입니다. 전석 지정석 운영 예정이며 VIP가 22만원, A석이 11만원으로 가격은 좀 나가는 편입니다;ㅁ; 참고로 티켓 수령시 본인 확인 증빙 자료를 반드시 지참해야 한다고 합니다 (암표 거래 방지?).





한스 짐머는 ‘걸어다니는 오케스트라’라는 명성에 걸맞게 과거 신시사이저 연주경험을 바탕으로 전자음악 사운드와 정통 오케스트라를 결합해 웅장하고 스펙터클한 사운드와 탄탄한 구성을 선보인다. 블록버스터부터 액션, 판타지, 코미디, 서정적이고 감각적인 드 라마와 로맨스까지 장르 두루 섭렵하며 통산 130편이 넘는 영화의 OST를 탄생시킨 한스 짐머는 할리우드가 사랑하는 넘버 원 작곡가로 자리매김했다.